정범구

존경하는 고문님들 그리고 회원 여러분

한국인사관리학회 35대 회장 서재현 새해인사 겸 취임인사 드립니다.

황금돼지해 기해년을 맞이하여 더욱 건강하시고 하는 일 모두 불같이 일어나 길 기원합니다. 돼지는 인간에게 모든 것을 주고 가는 풍요로움과 나눔의 상징 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. 더욱더 풍요롭고 배려하는 한 해가 되시길 기원합니다.

한국인사관리학회는 40살이 넘는 성년이 되었습니다. 더욱 왕성한 활동과 도약이 필요한 나이에 접어들고 있습니다. 그러나 학회가 처해 있는 내외부 환경은 그리 편안하지만은 않은 것 같습니다. 많은 젊은 학자들은 학회참여를 주저하고 있습니다. 대학의 환경변화가 젊은 학 자들의 학회 참여가 실익이 없다고 느끼게 만들고 있습니다. 또한 외부환경은 많은 HR의 변 화를 요구하고 있습니다. 4차 산업혁명의 영향뿐만 아니라 국내적으로도 주 52시간 근무제, 최저임금의 상승 등 다양한 분야에서 HR도 새로운 변화가 요구되고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.

  • 따라서 학회는 무엇보다도 먼저 보다 많은 사람이 모일 수 있는 따뜻하고 사람 냄새 나는 학회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. 참여하고 싶으며, 학문적으로 배울 수 있는 학회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. 2018년 1월 17일 영국에서는 고독담당 장관을 임명하였다고 합니다. 한국에서는 한국인사관리학회가 보다 많은 젊은 학자들이 모여 개인의 학문적 문제뿐만 아니 라 따뜻한 마음을 나눌 수 있는 장이 되는 학회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. 물론 이러한 따뜻 함은 학회 본연의 모습인 학문적 수월성 추구가 기초 되었을 때 더욱 빛날 수 있습니다.
  • 우리 학회만의 학문적 수월성을 추구하기 위하여 선배 회장님들이 이루어 놓으신 좋은 것 은 지속하여 실천하며 발전시킬 것을 약속드립니다. 여기에 머물지 않고 특별세션 워크숍 등 을 통해 회원의 요구를 반영한 학문적 수월성을 추구하도록 하겠습니다. 다양한 학문적 요구 사항과 현실적 문제에 대한 심도 깊은 논의와 공유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하겠 습니다. 학술대회를 통하여 다양한 대한민국의 현안문제를 심도 있게 논의하고 대안을 도출하 기 위해 노력하는 학회가 되도록 하겠습니다. 민관이 머리를 맞대고 논의하고 토론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.
  • 또한 한국적 HR의 국제화를 위한 장기적 노력이 시작될 수 있도록 차기 회장과 협력하도 록 하겠습니다. 대한민국 성공의 기초가 된 HR 제도를 세계에 알리기 위해 40살이 넘은 우리 학회가 앞장서겠습니다. 한국의 인사제도 및 이를 바탕으로 이루어낸 한국적 인사관리의 성공 모델을 조금은 장기적 관점에서 개발하고 세계에 알리기 위한 노력을 하겠습니다.
  • 학문적 수월성에 기초한 인간 냄새가 나는 학회는 회원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 없이는 만 들 수 없습니다. 회원 여러분의 적극적 참여와 격려를 기대합니다. 황금돼지 해에 하시는 모 든 일에 행운이 깃들길 다시 한번 기원하며 인사드립니다.

2019년 1월
제35대 (사)한국인사관리학회 회장
서 재 현 드림